경제/농업 >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단양군, 체험형 민물고기 축양장에 향어.붕어.은어 입식
기사입력  2019/08/05 [22:25]   오정탁 기자

단양군은 체험형 민물고기 축양장에 지난 724일 축양장 야외수조 일부에 향어, 붕어, 은어 등 물고기 15kg을 입식했.

 

정부재원을 포함한 25억의 사업비를 투자하는 민물고기 우량종자 생산 시설도 곧 실시설계에 들어가며 2020년부터 10만미 이상의 치어를 생산해 방류할 계획이다.

 

전국 최초 토종 민물고기 축양장으로 알려진 이 시설은 생물학적 여과방식으로 유입수를 재사용하여 친환경 양식이 가능하며, 축양장은 주로 전시어류의 공급 기지, 치어 생산, 물고기 체험 등 3가지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.

 

 

전시수조는 길이 6.5m, 높이 2.7m에 폭은 4m 크기로 총 73톤 전시용량 규모로 만들어 졌으며 단양강에 서식하는 토종어류인 쏘가리, 뱀장어, 가물치, 메기 외에 우리나라에 서식하는 비단잉어, 은어 등도 사육할 예정이다.

 

유리온실수조는 줄납자루, 각시붕어, 금붕어, 관상어 등 온대성 어류를 사육할 예정으로 고유어종인 관상어와 온대성 관상어가 함께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기대를 모으고 있다

 

야외체험장은 어류를 만져보고 먹이를 주는 등 직접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조성되며, 공원형태로 조성되는 축양장은 연인, 가족 단위 관람객들에게 데이트와 교육의 장소로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군 관계자는 영춘면은 온달관광지, 단양강 래프팅, 단양승마장 등 단양 북부 관광의 주요 거점으로 체험형 민물고기 축양장이 개장하면 다누리아쿠아리움, 만천하테마파크에 이어 관광 단양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.

 

한편, 민물고기 축양장과 함께 관광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예상되는 북벽지구 테마공원 조성사업도 오는 8월 중 설계 용역에 들어가며 95000규모의 테마공원, 북벽스카이싸이클, 북벽전망대, 수석체험관 등 시설이 계획돼 있다. / 오정탁 기자

 

ⓒ 단양매일뉴스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
 
 
광고
단양군, 상상의 거리.상진리에 국화거리 조성
광고
광고